After a year he released Gotta Bring It Back in September 2020, up-and-coming KHiphop and K-R&B artist JUNGSU dropped his much anticipated new single “Breakdown” last August 13.

This is his first single of 2021 after a full year of break. After graduating UCLA in 2020, he’s seen big life changes such as moving back to his home country, South Korea. As he looks back on his time in the States, especially during sophomore year of college in which he was constantly in a state of mental breakdown due to isolation, loneliness, and helplessness induced by personal problems. 

The message embedded in “Breakdown” encourages listeners that although they are definitely not alone in the fight, it’s actually okay to “want” to be alone for some time. 

During that period of “aloneness” in the state of Breakdown, JUNGSU tore into pieces but was slowly but surely glued back together through the everlasting peace that nothing and no one in this world can provide. The author and defender of that perfect healing, as JUNGSU credits, is Jesus Christ.

Stream “Breakdown” on Spotify, Apple Music, and other music streaming platforms. Check out his official website for more details.

 

정수 최신 단일 고장이 드랍됩니다 팔월 십삼

 

2020년 9월에 발매한 1년 후 케이 힙합 과 케이알앤비 의 신진 아티스트 정수는 지난 8월 13일 대망의 새 싱글 “Breakdown”’ 을 발표했습니다.

1년의 공백기를 딛고 2021년 첫 싱글이다. 2020년에 UCLA를 졸업한 후, 그는 고국인 한국으로 돌아가는 등 삶의 큰 변화를 보았습니다. 그는 미국에서 보낸 시간, 특히 개인적인 문제로 인한 고립, 외로움, 무력감으로 인해 끊임없이 정신적 쇠약 상태에 있었던 대학 2학년 시절을 회상하면서.

“Breakdown”에 포함된 메시지는 청취자들에게 싸움에서 확실히 혼자가 아니지만 실제로 한동안 혼자 있기를 “원하는” 것은 괜찮다는 것을 격려합니다.

고장난 ‘고독’의 시간 동안 정수는 산산조각이 났지만 이 세상 그 무엇도, 그 누구도 줄 수 없는 영원한 평화를 통해 천천히, 그러나 확실하게 다시 붙었다. 정수가 말했듯이 그 완전한 치유의 창시자이자 옹호자는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Spotify, Apple Music 및 기타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에서 “Breakdown“을 스트리밍하십시오. 자세한 내용은 그의 공식 웹사이트를 확인하세요.